기사검색

"日요코하마 시, 성인식 예정대로 개최"

성인식 가장 많이 열리는 요코하마 시, 정상 개최하기로

가 -가 +

온라인 뉴스팀
기사입력 2021/01/06 [18:21]

일본 요코하마 시가 올해 예정대로 성인식을 개최하기로 결정했다. 시 측은 참가 예정자들에게 성인식 전후의 회식을 자제하도록 촉구하고 나섰다.

 

일본에서는 지방공공단체 주최로 1월 둘째주 월요일에 성인식을 개최한다. 올해는 1월 11일로 예정되어 있다. 대상은 만 20세 남녀다. 

 

요코하마 시의 경우, 전국 중소단위 지자체 가운데 가장 많은 3만 7천 명이 올해 성인식을 치르게 된다. 

 

▲ 일본 성인식     ©JPNews/사진: 야마모토 히로키

 

일본 정부는 7일이나 8일에 긴급사태선언을 발령하기로 방침을 세웠다. 하지만 요코하마 시는 예정대로 성인식을 개최하기로 결정했다. 

 

NHK에 따르면, 회장을 둘로 나누고 총 8번의 성인식을 개최함으로써 1회당 참여인원을 줄이고 사회적 거리를 유지할 계획이다. 1회당 참가 인원은 예년의 50% 이하인 2000명에서 4000명 가량이 될 것이라고 한다.

 

요코하마 시는 본래 온라인 개최를 예정했으나 반대의견이 거셌다고 한다. 일생에 한 번 있는 성인식을 놓칠 수 없다는 참가 예정자들의 호소가 빗발쳤다. 이에 결국 성인식 개최를 결정했고, 대신 감염방지대책을 철저히하기로 했다.

 

다만, 긴급사태선언 발령이 결정되는 등 시기가 시기인 만큼, 리스크가 너무 크다는 의견도 적지 않아 온오프라인상에서 찬반이 크게 엇갈리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도강우 21/07/13 [14:38]
일본 성인식이라 일본은 대규모로 성인식을 하는구나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