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생후 한 달도 안 된 딸을..."

생후 1개월 된 둘째 딸의 머리를 때려 숨지게 한 매정한 엄마

가 -가 +

온라인 뉴스팀
기사입력 2011/03/23 [14:31]

생후 1개월도 안 된 둘째 딸을 때려 숨지게 한 여성이 체포됐다.
 
이와테현 경찰은 생후 1개월 된 둘째 딸의 머리를 때려 죽음에 이르게 한 이와테현 하나마키시 이시카미쵸에 사는 아베 치히로(26살, 무직)씨를 살인 혐의로 체포했다.  
 
이달 19일 오후 10시 반쯤부터 이튿날 아침까지 자택에서 둘째 딸 히카리양의 머리를 손으로 수차례 때려 숨지게 했다고 한다.
 
현 경찰에 따르면, 20일 오전 10시 반, 히카리 양의 몸 상태가 이상함을 느낀 아베 용의자가 119에 신고했다고 한다.
 
이날 10시 50분쯤, 히카리 양은 후송된 병원에서 외상성 뇌 장애로 사망했다.
 
소방청의 통보를 받은 현 경찰은 아베 용의자에게 사건 경위를 물었고, 용의자가 혐의 대부분을 인정해 체포했다고 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