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AV배우 '하라 사오리' 홍콩 3D 포르노 영화 출연

고대중국을 무대로 한 관능적인 시대극, 日 남자 배우도 출연

가 -가 +

온라인 뉴스팀
기사입력 2010/08/16 [15:37]

홍콩에서 3d로 포르노 영화가 제작되고 있다고 산케이가 16을 전했다. 
 
일본의 av 배우 하라 사오리(22)와 홍콩에서 활약 중인 하야마 히로(35)가 출연하는 포르노 영화 '3d 섹스 & 선(禅)-영어명'은 고대중국을 무대로 한 관능적인 시대극.
 
이번 영화는 3d 효과로 관객을 흥분시키겠다는, 포르노 영화의 새로운 시도로써 기대를 모으고 있다고 신문은 전했다. 
 
'고양이계' 배우로 불리는 하라 사오리는 올해 1월 옥외 누드 사진집을 촬영해 공연외설죄로 경시청에 사진가 '시노야마 기신'과 함께 서류송치됐다.
 
신문은 하라 사오리가 국경을 넘는 요염함으로 아시아 영화의 여신이 될 수 있을지 궁금하다고 덧붙였다. 

▲ 09년 올해의 av 여배우로 뽑힌 하라 사오리    ©코우다타쿠미/jpnews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sdf 10/08/16 [18:40]
아 쪽팔려,,이미 생활이 되버렸는데 그만볼수도 없고 ㅋㅋㅋㅋ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