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2010 슈가 아트전 최우수상을 받았어요!!

케익 아트전에 출품된 수상작들

가 -가 +

윤혜정
기사입력 2010/06/18 [12:59]

지난 5월말 2010 제4회 슈가 아트(sugar art) 콘테스트가 열렸습니다. 전국에서 출품된 수많은 7, 80여개 작품들 안에는 제가 심혈을 기울여 만든 것도 함께 전시됐어요.

이번 콘테스트에는 어느 때보다 더 많은 한국분들께서 참여해 주셔서 뿌듯하더군요. 게다가 수상도 많이 했습니다. 제과, 제빵으로 유명한 일본에서 우리 자랑스러운 한국분들이 상을 타는 모습을 보니 왠지 모를 기쁨과 감동이 몰려왔어요. 수상 여부와 상관없이 모든 분들에게 박수를 쳐 드리고 싶습니다.

그도 그럴 것이 저야 일본에서 생활하고 있으니까 택시만 타면 얼마든지 이동할 수 있었지만 한국에서 오신 분들은 작품을 본국에서 만든 후 비행기로 이동시켜야 하기 때문입니다. 아주 번거로운 작업입니다. 그렇게 고생한 보람이 보답받았을 때의 기분은 저역시 충분히 짐작할 수 있지요.

5년전이던가요? 한국에서 제빵 관련 일을 하고 있을때 슈가 공부를 하자며 저를 끌어들인 친구가 어느새 자기자신만의 공방을 가지고 있고 또 일산에서 선생님으로 활동을 하고 있습니다.

그 친구도 이번 콘테스트에 작품을 출품했습니다. 친구와 함께 오신 다른 두 분의 선생님들도 플라워(flower) 부문에서 동상 2개와 금상을 받았습니다.

저는 경력 2년 미만이 참가할 수 있는 비기너즈(beginners) 부문에 출품했는데, 생각치도 못한 최우수상을 받게 돼 정말 너무나 기뻤습니다. 또 나중에 협회 회장 상에서도 제 작품이 호명돼 매우 놀랐습니다. 시간이 지난 지금도 이때 일만 생각하면 가슴이 뜁니다.

▲재팬슈가아트컴페티션2010 -비기너즈부문 회장상과 최우수상  © 윤혜정


어떤 친구가 예전에 저에게 이렇게 말한 적이 있었어요. 의상 일을 그만두고 제빵을 공부하려는 저에게 "지금 넌 아장아장 걷는 아기"라고.

그 땐 왜 그렇게 화가 났던지 모르겠어요. 하지만 나중에 곰곰히 생각해보니 틀린 말은 아니더군요. 지금의 절 보면 그 때 그 친구의 말이 떠오르곤 합니다.

전 지금 걸음마를 조금 빨리 띤 아이일 뿐이니까요. 이제부터 시작이니 보다 열심히 해서 성큼성큼 발을 내딛을 수 있는 큰 어른이 될 때까지 노력할 생각입니다.

저를 믿어주시고 이끌어 주시는 많은 분이 계셔서 힘이 철철 넘칩니다. 원래 욕심쟁이였지만 이번 수상을 계기로 더 욕심을 부려볼까 합니다. 
 
재팬슈가아트컴페티션2010 -비기너즈부분 (입문- 2년미만) 수상작품 
 
▲ 재팬슈가아트컴페티션2010 -비기나즈부문  우수상   © 윤혜정
▲ 재팬슈가아트컴페티션2010 -비기나즈부문  우수상   © 윤혜정
 
 
재팬슈가아트컴페티션2010 - 플라워부문
 
▲ 재팬슈가아트컴페티션2010 -플라워부문 그랑프리수상   © 윤혜정
▲  재팬슈가아트컴페티션2010 -플라워부문  금상   © 윤혜정
▲ 재팬슈가아트컴페티션2010 -플라워부문  은상  © 윤혜정
 
▲ 재팬슈가아트컴페티션2010 -플라워부문  동상  © 윤혜정
▲ 재팬슈가아트컴페티션2010 -세레브레션부문  금상   © 윤혜정
▲ 재팬슈가아트컴페티션2010 -세레브레션부문  금상   © 윤혜정
▲ 재팬슈가아트컴페티션2010 -세레브레션부문  은상   © 윤혜정
재팬슈가아트컴페티션2010 - 웨딩부문
 
▲ 재팬슈가아트컴페티션2010 -웨딩부문  준그랑프리수상  © 윤혜정
▲ 재팬슈가아트컴페티션2010 -웨딩부문  은상   © 윤혜정
▲ 재팬슈가아트컴페티션2010 -웨딩부문  동상   © 윤혜정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지몽 10/06/18 [16:20]
혜정님 축하드려요!! 꺄> <~~~~~~~~~~~~~~~~~~~ 대단하다 ㅠㅠ!
10/06/19 [09:32]
이번에는 성과가 더 좋았네요
열심히 하세요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