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日구마모토 현 폭우, 22명 사망

'사망자 더욱 늘어날 듯' 17명 심폐정지, 11명 실종

가 -가 +

이동구 기자
기사입력 2020/07/06 [09:15]

구마모토 현 남부를 중심으로 폭우가 쏟아져 5일까지 22명이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17명이 심폐정지(의사 사망진단 필요), 11명이 실종된 것으로 확인돼 피해는 더욱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현재 도로 침수 등으로 천 세대 가까이 고립되었고, 장마전선의 정체로 6일 이후에도 계속 비가 내릴 전망이라고 한다. 5일 저녁까지 20만여 명에 피난지시가 내려졌다.

 

일본 정부는 5일, 비상 재해 대책본부를 설치했고, 이날 저녁 총리관저에서 첫 대책회의를 열었다. 

 

아베 총리는 "고립된 이들의 구조, 실종자 수색에 밤낮 가리지 않고 전력으로 나서달라"고 지시했다. 또한 각 성청(부처)를 아우르는 '피해자 생활 생업 재건 지원팀'을 발족시켰다.

 

현지에서는 5일, 경찰, 소방, 해상보안청, 자위대 등 4만여 인력이 구조 활동을 벌이고 있다. 또한 100명 이상의 정부직원이 피해자 지원에 돌입했다.

 

유튜브에 올라온 각 언론, 시민 영상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