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日국민 '한국에 대한 호감도' 역대최저

친근감 느낀다 26.7%로 1978년 조사 이래 역대 최저

가 -가 +

이동구 기자
기사입력 2019/12/21 [14:27]

일본 정부의 설문조사 결과, 일본 국민의 한국에 대한 호감도가 역대최저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일본 내각부는 올해 10월 19일부터 30일까지 전국 만 18세 이상 남녀 3000명을 대상으로 외교에 관한 국민 의식조사를 단행해 1608명으로부터 답변을 얻었다.

 

조사에 따르면, 현재의 한일관계에 대해 '양호하지 않다고 생각한다'고 답한 사람은 87.9%로, 지난해 조사보다도 22.2% 증가해 1978년 조사 개시 이래 역대최고치를 기록했다.

 

▲ 일본 거리 인파 人ごみ     ©JPNews

 

또한 한국에 대해 '친근감을 느낀다'고 답한 사람은 26.7%로 지난해보다 12.7% 내려가 역대최저를 기록했다. 

 

'한일관계의 발전이 양국이나 아시아, 태평양 지역에 있어서 중요한가'라는 질문에 '중요하다'고 답한 사람은 57.5%로 지난해보다 12.3% 하락했다. '중요하지 않다'는 답변은 37.7%로 지난해보다 11.9% 증가했다.

  

일본 외무성의 조사 담당자는 이번 조사결과에 대해 대법원의 강제징용자 배상 판결이나 일본의 수출규제조치 강화 등 "한일 양국 사이에 펼쳐지고 있는 작금의 어려운 상황이 반영된 결과"라면서 "담담히 결과를 받아들여 시책에 반영하겠다"고 언급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ㅇㅇ 20/04/29 [07:46]
정대협 대표 그 친북반미 운동하던  윤미향 김삼석 간첩부부  종북좌파 빨갱이 단체가 위안부 반일선동하고 온천지에 소녀상 세우고 청구권 협정 제3조 무시하고 국가간의 계약 협정을 무시하고 배째라고 나오는데 어떻게보면 당연한 결과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