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日 "독도문제 관심있다" 64%

한일관계 악화와 더불어 독도 문제에 대한 日관심도 증가

가 -가 +

이지호 기자
기사입력 2019/12/07 [11:31]

일본 내각부는 6일, 독도와 센카쿠 열도(중국명 댜오위다오)에 관한 여론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독도문제에 관심이 있다'고 답한 사람은 63.7%로, 2017년의 전회 조사와 비교해 4.4% 증가했다. 한일관계가 악화되면서 덩달아 독도에 대한 관심도 늘어난 것으로 보인다고 일본 언론은 전하고 있다. 센카쿠 열도에 대한 관심도 늘어 3.7% 증가한 65.9%였다.

 

독도, 센카쿠에 대한 설문조사는 2013년에 시작됐고, 2014, 2017년에 이어 이번이 네번째다. 독도에 대한 관심은 2012년 당시 이명박 대통령의 독도 상륙 직후인 2013년 시점에 71.1%였다. 그 뒤 66.9%, 59.3%로 저하했으나 이번에 다시 관심이 늘어난 모양새다.

 

독도와 센카쿠열도를 알고있는지 묻는 인지도 조사 문항에서는 '알고 있다'는 답변이 독도가 94.5%, 센카쿠 열도가 90.0%였다. 

 

어떤 매체를 통해 알게 되었는지 묻는 질문에는 'TV,라디오'가 90% 이상이었다.

 

젊은 세대인 만 18~29세의 경우, '학교수업에서 알게 됐다'는 비율이 독도 31.7%, 센카쿠열도 40.6%로 다른 세대에 비해 높았다.

 

이에 일본 정부 담당자는 "교육기관과 연계한 홍보활동(독도, 센카쿠에 대한 영유권 주장)이 중요하다. 앞으로 연계방법에 대해 논의해나갈 것"이라고 언급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