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호주서 日관광객 체포, 아동포르노 소지 혐의

휴대전화에 수백편의 아동포르노 영상, 사진 발견돼

가 -가 +

온라인 뉴스팀
기사입력 2019/11/05 [10:01]

호주에서 한 일본인 관광객이 아동포르노 소지 혐의로 체포됐다.

 

호주 국경경비대에 따르면, 11월 2일, 퍼스 국제공항에서 수하물 검사를 받은 만 30세 일본인 남성의 휴대폰에서 아동포르노 동영상 및 사진이 발견됐다.

 

휴대전화에 보존되어있던 아동포르노 동영상과 사진이 총 500개 이상이었다고 한다.

 

이에 경비대는 관세법위반(수출입금지물품 반입) 혐의로 이 남성을 체포했다. 수사당국은 휴대전화를 압수해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호주에서는 아동 포르노 수출입으로 유죄가 선고되면 최장 10년의 금고형, 혹은 우리돈 약 4억 상당의 벌금이 부과된다. 

 

아사히 신문에 따르면, 개인의 휴대전화 조사와 관련해 국경경비대 간부는 "아이들을 성적학대로부터 지키는 게 국경경비대의 우선사항 중 하나다. 검사관에게는 외국인 여행자의 스마트폰을 조사할 권한이 있다"고 경고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