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한일, 관계개선 위한 합의안 검토 착수"

韓정부와 기업이 경제협력기금 창설, 日기업 참가하는 방안 부상

가 -가 +

온라인 뉴스팀
기사입력 2019/10/29 [09:41]

한일 양국 정부가 강제징용자 문제를 둘러싸고 사태 수습을 위한 합의안 검토에 착수했다고 28일 교도통신은 보도했다. 복수의 관계자가 이같이 밝혔다고 한다.

 

지금까지의 양국간 협의에서는 한국 정부와 기업이 경제협력명목의 기금을 창설해 일본기업도 참가하는 방안이 부상했다고 한다.

 

교도통신은 이 방안에 대해 "1965년 한일 청구권 협정으로 배상문제는 이미 끝난 문제라는 일본정부의 입장을 고려한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강제징용자 문제를 둘러싸고 아베 총리는 24일, 일본을 방문한 이낙연 총리와의 회담에서 "문제해결을 위한 외교당국간 의사소통을 지속하자"고 언급했으며, 이 총리 또한 이에 동의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