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7월 방일 한국인 7.6% 줄었다

전체 해외 관광객 수 늘었으나, 한국인 관광객 줄어

가 -가 +

이동구 기자
기사입력 2019/08/22 [10:19]

일본 관광청은 올 7월에 일본을 방문한 한국인 관광객이 전년대비 7.6% 줄어 약 56만 2천 명을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한일관계 악화로 인해 한국 항공회사의 감편이나 운휴가 잇따르고 있다. 한국에서는 일본으로의 단체여행이 연이어 취소되고 있고, 예약 수도 둔화 경향에 있다.

 

한국인 관광객 감소는 2개월만이며, 올해 1~7월 누계로는 전년동기 대비 4.3% 줄어들었다.

 

일본 관광청은 최근 한국 관광객의 여행처 다변화와 한국경제의 침체 영향으로 저조한 상황이 이어지고 있다고 봤다. 더불어 7월은 한일관계 악화를 배경으로 방일여행을 자제하려는 움직임이 있어 관광객 수 하락으로 이어지고 있다고 분석했다.

 

한편, 7월 전체 방일 외국관광객은 전년동월대비 5.6% 늘어난 약 299만 1200명이었다. 이는 7월 기준 역대 최고치다. 특히 중국 여행객이 105만 500명으로 19.5% 늘어났다.

 

전체 관광객 수는 늘었으나 타국가 관광객이 잘 가지 않는 관서지방의 중소도시는 한국인 관광객 감소로 큰 타격을 입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