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한국이 2배?' 日, 박사 인구 감소 우려

일본 100만 명당 박사학위 취득자 수 10년째 감소 중

가 -가 +

이동구 기자
기사입력 2019/08/10 [10:57]

일본의 박사인구가 세계 주요 국가 중 유일하게 감소 추세에 있다고 9일 NHK가 보도했다. 

 

일본 문부과학성 과학기술 학술 정책연구소는 2016년도 한 해 동안 일본, 한국, 영국, 독일 등 주요 7개국가의 대학에서 박사학위를 취득한 사람이 얼마나 있는지 분석해 비교했다. 

 

그 결과, 일본 대학에서 박사학위를 취득한 사람 수는 1만 5040명으로, 인구 100만 명당 118명이었다. 취득 수와 인구당 비율 모두 무려 10년전부터 꾸준히 감소경향을 보였다고 한다. 

 

인구 100만 명당 박사학위 취득자 수는 영국이 가장 많은 360명으로, 뒤이어 독일이 356명이었다. 양국 모두 일본의 약 3배였던 것.

 

▲ 게이오대학     ©이승열/JPNews

 

한국은 271명을 기록해 2000년도의 131명에서 2배 가량 대폭 증가했다. 이는 일본의 약 2.3배에 해당하는 수치다.

 

문부과학성에 따르면, 주요 7개국 가운데서는 일본만 감소경향을 보이고 있으며, 이러한 감소 경향이 일본의 연구력이 저하되는 원인 중 하나로 지적되고 있다. 

 

과학기술 학술정책연구소 측은 "해외에서는 박사학위를 취득하기 전부터 급료를 받으면서 연구하는 시스템이 정비되어 있으나 일본은 그렇지 못하다. 그 점이 영향을 끼친 것으로 보인다"고 언급했다.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m/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