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교토 화재, 18일 16시까지 사망자 13명

'케이온' 제작회사 교토애니메이션 스튜디오에 방화, 사망자 또 늘 듯

가 -가 +

온라인 뉴스팀
기사입력 2019/07/18 [16:34]

교토 시 후시미 구에 위치한 애니메이션 제작 회사 '교토 애니메이션'의 스튜디오에서 18일 오전, 방화로 추정되는 큰 불이 났다. 소방당국은 13일 오후 4시 현재까지 13명이 사망했다고 밝혔다.

 

당국에 따르면, 건물 1~층에서 12명이 심박정지 상태로 추가 발견됐다. 또한 부상자도 다소 나오고 있다. 

 

한편, 불을 낸 40대 남성은 "내가 가솔린에 불을 붙였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m/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