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日, 2019년 상반기 8888억 엔 적자

우리돈으로 약 9조 7천억 원, 대중 무역적자폭 증가해

가 -가 +

이동구 기자
기사입력 2019/07/18 [13:38]

일본 재무성은 18일, 2019년 상반기(1~6월) 무역통계속보(통관 기준)를 발표했다.

 

발표에 따르면, 일본은 8888억 엔의 무역적자를 기록했다. 우리돈으로 9조 7천억 원 상당(7월 18일 기준)이다. 2018년 하반기에 이어 2기 연속 적자다.

 

미중 무역마찰을 배경으로 중국경제가 침체돼 대중 수출이 전년동기 대비 8.2% 감소했다. 2016년 하반기 이래 5기만에 마이너스를 기록했다. 

 

전체 수출액은 중국, 한국용 반도체 제조장치외에 철강, 자동차 부품 수출량이 감소해 4.7% 하락한 38조 2404억 엔을 기록했다. 수입액은 석유제품, 비철금속 수입량이 줄어 1.1% 감소한 39조 1292억 엔이었다.

 

나라별로 보면, 중국과의 무역은 수출이 감소했고 수입은 약간 늘었다. 그 결과 대중 적자액이 2조 493억 엔을 기록했다. 

 

미국과의 무역은 3조 4590억 엔 흑자를 기록했다. 자동차와 반도체 제조장치, 건설용 및 광산용 기계 수출이 늘면서 흑자액이 9.8% 증가했다. 

 

유럽연합과의 무역은 적자폭이 확대됐다. 선박이나 오토바이 수출이 감소했으나 프랑스 항공기나 독일 의약품 등의 수입이 증가했다.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m/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