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한일 정상, 악수만 8초하고 끝났다

회담 일정 없는 한일 양국 정상, 8초 악수와 가벼운 인사만

가 -가 +

온라인 뉴스팀
기사입력 2019/06/28 [20:55]

문재인 대통령과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28일 오전, G20 정상회의장에서 마주했으나, 가벼운 악수만 하는 데 그쳤다.

 

아베 총리는 이날 오전 의장국 수장으로서 각국 정상을 맞이했다. 이 때 문 대통령과 마주했다. 그러나 두 사람은 8초동안 악수를 나누고 인사하는 데 그쳤다. 

 

대법원의 강제징용자 배상 판결, 사격 통제 레이저 조준 논란 등으로 한일 갈등이 큰 가운데 이번 정상회의에서 양국간 정상회담은 개최되지 않을 예정이다. 이미 양국 정부가 "개최 계획은 없다"고 밝힌 바 있다. 

 

한편, 아베 총리는 이번 G20 정상회의 기간 중 일본을 방문하는 최소 19개국, 지역의 정상과 회담을 가질 예정이다.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m/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