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작년 한일 왕래객 첫 1천만 명 돌파

한일 양국 연간 왕래객 수, 지난해 처음으로 1천만 명 넘어

가 -가 +

JPNews
기사입력 2019/02/06 [18:38]

지난해 한일 양국 연간 왕래자 수가 처음으로 1천만 명을 넘었다고 6일 일본 정부 관광국이 발표했다.

 

관광국 통계에 따르면, 방일 한국인은 전년 대비 5.6% 증가한 약 753만 9천 명으로 역대 최대를 기록했다. 방한 일본인은 전년 대비 27.6% 증가한 약 294만 8500명이었다. 총 왕래자 수는 1048만 7500명.

 

방일 외국인 가운데 한국은 2위를 기록했다. 1위는 중국이다.

 

이처럼 양국 교류 인구 1천만 명 시대에 접어들었으나, 강제징용자 배상 판결과 레이더 조준 논란 등 양국간 정치군사적 충돌과 마찰이 끊이지 않고 있는 상황이다. 이 때문에 양국간 관계가 국교정상화 이래 최악이라는 이야기마저 나오고 있다.

 

일본 교도통신은 "한일관계 악화가 양국 교류에 악영향을 끼치는 것은 아닌지 우려하는 목소리가 있다"고 전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