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포토] 이치카와 에비조, 자녀와 함께 절분 맞이 '콩뿌리기'

지바 현 나리타 시 유명 사찰 '나리타산 신쇼지'에서 절분 행사 열려

가 -가 +

김미진 기자
기사입력 2019/02/04 [13:51]

일본 지바 현 나리타 시의 유명 사찰 '나리타산 신쇼지'에서 3일, 절분(節分, 세쓰분)을 맞이해 콩뿌리기행사가 열렸다. 일본에서는 절분 때마다 악귀를 쫓기 위해 콩을 뿌리는 의식을 치른다.

 

일본의 인기 가부키 배우 이치카와 에비조가 이날 행사에 두 자녀와 함께 참석해 눈길을 끌었다.

 

▲ 成田山新勝寺 平成31年成田山節分祭     ©JPNews

 

일본의 가부키 명문가를 잇는 에비조는 2010년 당시 최고인기 아나운서였던 고바야시 마오와 결혼해 두 아이를 낳고 행복하게 사는 듯 했으나 아내가 암에 걸려 결국 2017년 사별했다. 이 때문에 2018년 절분 때는 매년 참석해오던 이 행사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었다.

 

▲ 成田山新勝寺 平成31年成田山節分祭     ©JPNews

▲ 成田山新勝寺 平成31年成田山節分祭     ©JPNews

 

 

▲ 成田山新勝寺 平成31年成田山節分祭     ©JPNews

 

▲ 成田山新勝寺 平成31年成田山節分祭     ©JPNews

 

 

그밖에도 이날 행사에는 NHK 대하드라마 '이다텐 - 도쿄올림픽 이야기'의 출연진인 아베 사다오와 샬롯 케이트 폭스, 미츠시마 신노스케, 후루타치 칸지, 미야자키 요시코 등이 참석했다. 또한 일본 스모 요코즈나(천하장사) 하쿠호를 비롯한 스모 선수들도 함께 자리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