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너의 이름은', 미국서도 인기몰이

가 -가 +

이지호 기자
기사입력 2017-04-20

일본, 한국 등 아시아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신카이 마코토 감독의 장편 애니메이션 '너의 이름은'이 미국에서도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일본 매체인 석간 후지는 18일 '너의 이름은'이 지난 8일 미국에서 개봉됐으며 개봉 첫 주말 흥행 수입이 약 164만 달러(약 18억 7,452만 원)을 기록했다고 보도했다.

 

'너의 이름은'의 미국 내 상영관 수는 약 290개관으로 '미녀와 야수' 등 대작의 상영관 수(4210개관)의 10분의 1에도 못 미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너의 이름은'은 애니메이션 부문에서 개봉 주말 역대 9위의 흥행 수입을 기록하며 대박 조짐을 보이고 있다고 석간 후지는 전했다.

 

'너의 이름은'은 지난해 8월 일본에서 개봉된 직후부터 미국 영화계의 주목을 끌기 시작했다.

 

같은 해 10월 미국의 한 잡지는 '너의 이름은'에 대해 "신예 애니메이션 천재 신카이 마코토가 바디 스왑(body swap)으로 그리는 이국적인 로맨스"라고 평가했다.

 

유럽 등지에서는 신카이 감독을 거장 미야자키 하야오 감독의 뒤를 이을 인물로 보고 있다. 영국 일간지 가디언은 '일본 애니메이션계의 새로운 왕의 탄생이라고 극찬했다.

 

한편 지난 9일 현재 '너의 이름은'의 일본 내 흥행 수입은 248억 엔으로 '센과 치히로의 행방 불명'(308억 엔), '타이타닉'(262억 엔), '겨울 왕국'(254억9천만 엔)에 이어 역대 흥행 수입 4위를 기록하고 있다.

 

▲ 신카이 마코토 '너의 이름은'     ©JPNews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