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일본판 미생, 남자 주인공은 꽃미남 아이돌

헤이세이 점프 멤버 나카지마가 주인공 역할 맡기로

가 -가 +

김미진 기자
기사입력 2016/04/28 [08:06]

일본판 '미생'의 주인공으로 인기 아이돌 그룹 '헤이세이 점프(Hey! Say! Jump)'멤버 나카지마 유토(23)가 캐스팅됐다.

 

보도에 따르면, 후지TV 측은 7월부터 방송하는 일요 드라마 '호프 - 기대감 0%의 신입사원'의 주인공 역으로 꽃미남 아이돌인 나카지마를 택했다. 그의 단독 주연은 이번이 처음이다. 연기력에서 가파른 성장을 보이고, 아이돌로서 큰 인기를 끌고 있다는 점이 캐스팅의 이유라고 한다.

 

▲ 드라마 미생     ©JPNews

 

나카지마는 이달 중순, 20세 연상의 여배우 요시다 요(43)와의 열애설로 화제의 중심으로 떠오른 바 있다. 그래서 그의 드라마 첫 단독 주연 소식은 평소보다 더 세간의 관심을 받고 있다.

 

드라마 '호프'는 2014년 한국에서 인기 돌풍을 일으킨 드라마 '미생'의 일본판 리메이크작이다. 나카지마는 '미생'에서 임시완이 맡았던 프로 바둑기사 지망생 출신 샐러리맨을 연기한다.

 

드라마 촬영은 5월 초부터 시작된다. 나카지마는 "기분 좋은 긴장감과 두근거림이 멈추지 않는다"며 설레했다. 한국에서 인기를 끌었던 드라마 '미생'이 일본에서 어떻게 재탄생될지, 일본 시청자들은 어떤 반응을 보일지 자못 기대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