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벌떼의 이유없는 습격,日 마라톤 참가자들 병원행

가 -가 +

온라인 뉴스팀
기사입력 2009/09/21 [10:58]

<요미우리 신문>(9월 21일)은 "등산마라톤 대회에 출장했던 참가자 19명이 20일 오후, 쿄토 요사노마을 아츠에 등산로에서 벌에 쏘였다"고 보도했다.

신문에 의하면 하산한 19명은 응급처치를 받았고, 그 중 30대 - 60대 5명은 병원으로 후송됐지만 경증이었다고 한다.

벌에 쏘인 참가자들은 대회의 세 코스 가운데 23.5 km 코스의 중간지점에서 벌떼에게 습격당했다. 대회는 사건 발생 30분정도 후 재개되었다.

한편, 오사카부 스이타시의 만국박람회 기념 공원에서도 같은 날 오후 2시20분 무렵, 5 - 9세 남자 아이 4명을 포함한 총 7명이 벌에 쏘여 병원에 옮겨졌다.

신문은 "스이타 경찰에 의하면, 공원내 강변 부근에서 놀고 있던 남자 아이들이 땅에 가까이 있던 벌집을 호기심에 밟은 것 같다."며 그 벌들의 정체는  '검정말벌'이었다" 고 언급했다.

 
(9월 21일, 요미우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