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30억 달러 규모 한일통화스와프, 연장 않기로

日재무성 "경제정세에 입각해 양국이 연장 필요없다고 결론'

가 -가 +

온라인 뉴스팀
기사입력 2013/06/25 [00:37]

일본 재무성은 24일, 금융위기 시 한일 양국간에 30억 달러 가량의 통화를 서로 교환하는 통화 스와프 협정을 연장 않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한국 측으로부터 연장 요청이 있었기 때문이라고 한다.
 
7월 3일이 만기인 30억 달러분을 연장않기로 발표함에 따라, 양국간 통화 스와프 규모는 100억 달러로 축소된다.
 
일본 재무성은 "경제정세에 입각해 양국이 연장은 필요없다고 결론지었다"고 설명했다.
 
또한 역사 문제 등을 배경으로 한일관계 악화가 영향을 끼친 것이 아니냐는 견해는 부인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