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日오타쿠 나카가와 쇼코 "주삿바늘로 찌르는 느낌 좋다"

헌혈 캠페인을 겸해 헌혈자를 대상으로 무료 라이브 무대 펼쳐

가 -가 +

방송 연예팀
기사입력 2013/04/01 [02:42]

지난 28일, 도쿄 적십자 혈액 센터의 헌혈 캠페인을 지원하는 오타쿠 방송인 나카가와 쇼코(27)가 라이브 무대를 펼쳤다.

나카가와의 이번 공연은 헌혈자를 대상으로 한 무료 라이브 무대였다. 이날 나카가와는 총 12곡을 열창했다. 그녀는 지난 2월, 자신의 첫 헌혈을 회상하며 "주삿바늘 찌르는 느낌이 좋았다"고 고백(?)하기도 했다.

이어 나카가와는 "헌혈룸에는 내가 좋아하는 만화도 많고, 누군가의 생명을 구할 수도 있으니 좋은 일밖에 없다"며 헌혈의 장점을 어필했다.
 
한편, 이날 자리에는 개그콤비 자분구루도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 나카가와 쇼코     ©JPNews/ 코우다 타쿠미

 
 
▲ 나카가와 쇼코     ©JPNews/ 코우다 타쿠미

 
 
▲ 나카가와 쇼코와 개그콤비 자분구루     ©JPNews/ 코우다 타쿠미

 
 
▲ 나카가와 쇼코     ©JPNews/ 코우다 타쿠미

 
 
▲ 나카가와 쇼코와 개그콤비 자분구루     ©JPNews/ 코우다 타쿠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