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日'대세' 고리키 아야메 인기는 거품? 月9 드라마서 '고전'

그녀가 출연한 황금시간대 드라마가 역대 최저 시청률 기록

가 -가 +

방송 연예팀
기사입력 2013/03/29 [05:53]

일본 후지TV 월요일 밤 9시 드라마 '비브리아 고서당의 사건 수첩'에서 주연을 맡은 대세 고리키 아야메(20)가 고전을 면치 못했다.
 
지난 25일 방송된 드라마 '비브리아 고서당의 사건 수첩'의 최종회 평균 시청률이 8.1%(비디오 리서치 조사. 간토지구)를 기록한 것이다.

2009년 방송된 일본 국민그룹 SMAP 나카이 마사히로(40) 주연의 '결혼활동!' 10화에서 기록한 시청률 8.8%를 밑돌며, 프리미엄 시간대로 불리는 월요일 9시 드라마 사상 최저 시청률을 갱신했다.

▲ 'au'이벤트 현장 - 고리키 아야메     ©JPNews/ 코우다 타쿠미

 

 
이에 한 일본 연예 전문 프리라이터는 "드라마 첫 회 시청률은 14.3%로 괜찮았지만, 시간이 지날수록 수치가 낮아졌다. 드라마 내용은 나쁘지 않았지만, 시청률이 따라오지 않았다"고 언급했다.

한 예능 리포터는 고리키에 대해 "낮은 시청률은 이번 드라마 역할이 고리키의 이미지와 맞지 않았기 때문이다. 아직 20살이니 그녀에게 어울리는 러브 코미디라든지 활발한 인상의 역할을 맡는 것이 좋을 거 같다"고 조언을 남겼다.
 
고리키 아야메는 지난 2011년, 일본 연예계에 데뷔했다. 그녀의 소속사인 오스카 프로덕션이 차세대 스타로 그녀를 지원하고 있어 드라마, CF에서의 노출도가 상당하지만, 2013년 2월 연예인 이미지 조사에서 톱 20위에도 들지 못하며 42위를 기록하는 등 노출에 비해 인기가 따라오지 못하는 실정이다.
 
이 같은 상황에서 그녀가 출연한 드라마까지 부진을 겪어 그녀를 둘러싼 인기 거품 논란은 계속될 전망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Kazuyas Frau 13/04/03 [00:55]
아스코마치 때 처음 봤는데 그때나 지금이나 별 매력을 못느끼겠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