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숨 가쁜 한일 '친서' 공방전

한국의 친서 반송에 일본 반송 거절로 맞대응

가 -가 +

안병철 기자
기사입력 2012/08/23 [19:41]

한국이 노다 요시히코 총리의 친서를 정식으로 반송할 것을 결정한 가운데, 일본이 친서 반송을 거부했다.

일본의 노다 총리는 이날 국회 예산심의회 자리에서 "상식을 크게 벗어난 일"이라며 강한 불쾌감을 표시하고 천왕에 사죄를 요구한 이명박 대통령의 발언을 문제 삼아 처음으로 한국 측에 사죄와 발언 철회를 요구했다. 또한, 주한한국대사관의 친서 반송을 정문에서 막고 "외교적으로 있을 수 없는 결례"라며 크게 반발했다.

한일 양국 간의 숨 가쁜 하루의 서막은 한국 측에서 먼저 시작됐다. 외교통상부는 23일, 기자회견을 열고 노다 총리의 친서를 반송한다고 공식 발표하고 이날 중으로 주일한국대사관이 일본정부에 친서를 직접 전달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지난 17일, 노다 총리는 이 대통령의 독도 방문에 유감의 뜻을 표명하고 독도를 국제사법재판소에 공동으로 제소하자는 내용을 담은 친서를 한국 측에 전달했다. 이에 한국 정부 측은 친서의 처리를 놓고 고심을 거듭하다가 23일, 정식으로 친서를 반송한다고 발표했다.

이번 대응과 관련해 외교통상부 조태영 대변인은 "양국의 지도자 사이에서 독도 문제가 거론되는 선례가 될 우려가 있기 때문"이라며 반송 이유를 설명했다. 덧붙여 "일본 측의 주장은 부당하다. 대통령이 다케시마를 상륙했다고 하는데 그런 섬을 존재하지 않는다"며 친서에 독도를 다케시마로 기재한 것에 큰 불쾌감을 표시했다.
 
또한, "독도를 분쟁지역화하려는 하는 일본 측에 이용될 가능성이 있다"고 밝혀 일본이 국제사회에 독도가 분쟁지역임을 어필하려는 전략에 경계감을 나타냈다.  
 
일본도 이에 지지 않고 응전했다. 같은 날 중의원 예산위원회 자리에 참석한 노다 총리는 한국 정부가 친서를 반송하는 것과 관련해 "우리는 당당히 대국적인 입장에서 대응하려고 생각하고 있지만, 상대방(한국이)은 냉정함이 결여된 행동으로 나오고 있다"며 강하게 비판했다.  
 
또한, 이 대통령이 천황에 대해 사죄를 요구한 것과 관련해서 "상식에서 벗어난 일"이라며 불쾌감을 감추지 않았다.
 
"천황폐하가 한국을 방문하겠다고 요청한 적은 없다. 그 반대로 한국 대통령으로부터 초청은 있었다. 사실관계가 이상하다"고 지적하고, "한국 측에 항의하고 있다. 항의 내용에는 사죄와 발언 철회 요구가 포함됐다"고 밝혔다. 노다 총리가 독도 문제와 관련해 한국에 사죄를 요구한 것은 이날이 처음이다.  
 
노다 총리의 친서 반송을 정식으로 결정한 한국정부는 이날 오후 들어 주일한국대사관 김기홍 참사관을 통해 친서를 일본 외무성에 전달하려 했다. 그러나 일본 외무성 측은 "외교 관례상 있을 수 없는 결례"라며 김기홍 참사관의 외무성 출입을 막고 친서 반송의 접수를 거부했다. 결국, 한국 측은 등기 우편으로 친서를 반송하기로 했고 이에 대한 일본 측의 반응은 아직 나오고 있지 않은 상태다.  
 
일본언론은 이날의 친서 공방전을 '이례적인 외교 응수전'이라 표현하고 독도를 둘러싼 한일간의 감정 대립이 더욱 악화일로로 치달을 전망이라고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감정격화는 12/08/23 [21:25]
jpnews 가 한국실정을 잘 몰라서 그러는건지 모르겠지만, 한국민은 동요 안하고 있다. 일본만 생난리치고 있는 중이다. 현재 한국은 일본이 북치고 장구치고 혼자 지랄하는거 지켜보고 있다. 그나마 한국정부가 좀 상대해주는 정도랄까...뭘 알고 한일 감정격화라고 해라. 일본 감정격화겠지. ^^
그렇지 12/08/24 [02:34]
전범국가 변태 개 새 끼 집단은 일본 우익이라는 병 신 녀석들이다. 대한민국 시민들은 일본의 본질을 진즉부터 알고 있다. 저 개 새 끼 들은 전범 일 왕 그 새 새 끼의 신민 들이 얼마나 병  신 같은 양심 윤리 도덕 역사에 대해 무지한 자 식들인 걸 알고 있다.   노다 총리라는 자식의 친서따위 눈앞에서 불태워 버려도 좋다.  우리 황후를 참살한 저 나라 는지구 최후의 적대국으로 전쟁해서 전멸시켜애 마땅하다. 어따대고 지 랄 하나?

노다 총리? 너 길거리 다닐  때 목 씼고 다녀라! 이 개 새 끼 야! 
잘 들어라 12/08/24 [02:39]
잘 들어라! 
죽고 싶지 않으면 입 다물고 쳐박혀 쥐죽은 듯 자중해. 알겠냐? 

 この極道ごくどうめが!!!!!!!!!!!!!
.. 12/08/24 [06:03]
국가파워가 중국>>>>>>>>일본 인거 같다..
일본이 뭐라고 하든 어째 하나도 안 무섭냐?
지지노 12/08/24 [09:41]
현재 큐슈, 홋카이도등의 지방골프장과 호텔들은 한국 단체 관광객없이는 유지하기
힙든상황입니다. 출장은 어쩔수 없다고 쳐도 여행은 자제했으면 하고, 정부도
상호 무비자 3개월체류를 재검토 했으면 합니다.
물론 명동등 한국관광지에도 타격이 있겠지만, 명동은 중국관광객의 수가 
많아지고 있습니다. 일본 지방에 가는 중국인은 거의없고, 특히 골프장은
한국인 없으면 수개월내 망할 곳들도 많습니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