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가가와, 유럽 최우수선수 후보에 올라

전 소속팀 도르트문트의 리그 2관왕 달성에 공헌

가 -가 +

온라인 뉴스팀
기사입력 2012/07/17 [09:46]

유럽축구연맹(UEFA)이 선정한 2011-12시즌 유럽 최우수선수 후보에 가가와 신지 선수가 올랐다.
 
16일, 유럽축구연맹이 2011-12시즌 유럽 최우수선수 후보 32명을 꼽은 가운데, 분데스리가 구단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에서 맹활약한 가가와 신지 선수(현재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소속)도 후보 명단에 포함됐다.
 
가가와 선수는 올해 시즌 경기에서만 31경기 13골 8어시스트를 기록하는 등 미드필더로서 도르트문트가 2관왕을 차지하는 데 크게 공헌했다는 평을 받고 있다.
 
한편, 올해 최우수선수 후보를 가장 많이 배출한 팀은 레알 마드리드로, 모두 7명의 선수가 올랐다. 맨유는 6명으로 그 뒤를 이었고, 챔피언스리그의 패자인 첼시FC, 그리고FC바르셀로나는 각각 4명의 선수가 뽑혔다. 
 
국가별로는 EURO 2012를 제패한 스페인이 가장 많아 모두 9명의 선수가 최우수선수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이 중 8명이 EURO 2012에서 뛴 대표멤버. 
 
유럽축구연맹은 앞으로 53명의 기자 투표를 거쳐 후보자를 3명으로 좁히고, 이달 30일에는 최우수선수를 발표할 예정이다.  
 
지난 시즌에는 FC바르셀로나 리오네 메시가 최우수선수로 선정된 바 있다.


▲현재 맨체스터 유나이티트로 이적한 가가와 신지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김영택(金榮澤) 12/07/17 [12:19]
-우연히 ...
짜증나 12/07/17 [12:46]
그냥 왠지 기분이 나쁘다. 뭘까? 이 설명할 수 없는... 짜증남은? 유럽축구연맹이 이 무더위를 시원하게 날려줄 수 있기를 소망한다.
gjgjgj 12/07/17 [13:07]
돈 질러겠지~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