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日 "서일본 대지진 발생 시, 희생자 30만 명 발생할 수도"

"최악의 시나리오는 겨울 심야에 서일본 지역서 발생하는 대지진"

가 -가 +

온라인 뉴스팀
기사입력 2012/05/30 [19:11]

일본 도카이(東海), 도난카이(東南海), 난카이(南海) 지진의 대책을 검토하는 국가 '난카이 트로프(traph, 해저의 가늘고 긴 골짜기) 거대지진 대책 검토 위킹 그룹'의 회의가 28일, 내각부에서 열렸다.
 
회의 뒤 대표로 기자회견에 나선 가와다 요시아키 간사이 대학 교수는 "대지진 발생 시 최악의 경우, 30만 명 규모의 희생자가 발생할 것"이라는 견해를 밝혔다.
 
또한, 최악의 시나리오는 화재가 발생하기 쉬운 겨울의 심야에 지진이 발생했을 경우라고 밝힌 뒤, "동일본 대지진이 심야였다면 6만 명 규모의 희생자가 발생했을 것이다. 서일본 지역의 지진 피해 예상지역의 인구가 동일본 지역의 6배를 넘는 것을 감안할 때, 서일본 지역에서는 30만 명 규모의 희생자를 각오해야 한다"고 언급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휴~ 12/05/31 [11:58]
핵폭탄을 구들장 밑에 묻어놓고 잔다는 점은 똑같군요. 30만이면 딱 히로시마 사상자 수준이네?
김영택(金榮澤) 12/06/01 [06:53]
공포심 ㅈ장 하는 기사가 먼저나오고 담에 실제로  
일본에 인공지진 꽝 하는데    인공지진 나기전에

-.
올해 2012.7.27 런던 올림픽 개막전에 

현재 중동 -시리아 사태에   유엔명으로   
시리아 군사개입 침공운운 하는  영국 미국 프랑스 유럽 유엔
입 아가리에 핵마시일 먹고  사라지다가 먼저이다
-
시리아반군은 영국 프랑스 미국 유럽 유엔이 지원하는  훌라 학살주범이면서
현재의 시리아 사태를 만드는 주범이며  작년2011년 리비아 식이재 .

각종전쟁 내전의 주범은 영국 프랑스 미국 유럽 유엔이재 
-
유럽역사에 나오는  대서양 중남부지점에 있다는 
아틸란티스는 
스스로 자신을 파괴하여 멸망케 하였고 스스로  문명과 대륙을 파괴시켜
바다속에  가라앉은것이재 
이처럼  한심스러운 미련한 짓은 없어 ㅋㅋㅋ 
 


말세[末世]에 가끔 천재적인 능력을 가진 사람이 나타나 
자기가 속한 운명의  인간적 한계를 약간  빗겨서
앞으로  전진하게 만들어 놓는
각종예언서에  있는  사람 ..
이에 해당하는 자들중에     나도 가능성 1% 있다 

-
2012년 어려운구간이다 
6개월은 잘지나갈거고 
앞으로 6개월만 잘지나가면  됨.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