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소니, 연내 1만 명 인력 감축 나선다

TV사업 부진 등 계속되는 적자로 대규모 인력 감축 나서기로

가 -가 +

온라인 뉴스팀
기사입력 2012/04/10 [10:42]

소니가 9일, 올해 안으로 국내외에서 1만 명 규모의 인력 감축에 들어간다는 방침을 굳혔다고 일본 언론은 전했다.
 
TV사업의 부진 등 2012년 3월기의 순손익은 4기 연속으로 적자를 기록할 전망이다. 경영 재건을 위해 인건비를 포함한 비용 삭감을 서두른다.
 
소니는 또한, 경영 책임을 명확히하기 위해 집행임원의 보너스 반려 등도 검토한다.
 
소니 그룹의 직원은 약 16만 8,200명(3월말 시점)이다. 감축 대상은 총 직원 수의 약 6%에 해당한다. 일본정책투자은행에 매각하는 화학사업, 그리고 이번에 히타치 제작소, 도시바와 공동으로 설립한 중소형 액정패널 회사 '재팬 디스플레이'로 소속을 옮기는 직원도 여기에 포함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