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日 "소득 낮을수록 생활 습관 나쁘다"

후생노동성 "건강의 양극화 해소 위해 구체적 대책 검토할 것"

가 -가 +

온라인 뉴스팀
기사입력 2012/02/01 [09:24]

소득이 낮은 사람일수록 생활 습관이 안 좋다는 연구 결과가 일본에서 나왔다.

일본 후생노동성은 소득이 낮은 사람일수록 운동하는 습관도 없고 규칙적인 식사도 하지 않는 등 나쁜 생활 습관을 지니고 있다고 발표했다.

이번 조사는 일본 전국 3,400여 세대를 연간 세대 소득별로 구분하여 생활 습관을 비교한 것이다. 연간 세대 소득은 200만(3,000만 원) 엔 미만, 200만~600만 엔, 600만(9,000만 원) 엔 이상으로 나누었다.

발표에 따르면, 운동하는 습관에 관한 질문에 '거의 운동하지 않는다'고 응답한 남성은 200만 엔 미만에서 71%였던 것에 비해 600만 엔 이상에서는 63%였다고 한다.

여성도 소득이 낮을수록 운동하는 습관이 없는 사람의 비율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비만인 사람의 비율이 200만 엔 미만에서 26%를 기록해 600만 엔 이상에서의 비만 비율과 비교해 2배 가깝게 높은 수치를 나타냈다.
 
그 외에도 아침밥을 먹지 않는 사람이나 흡연하는 사람의 비율도 남녀 모두 소득이 낮을수록 높게 나타나 저소득자의 생활 습관이 더 나쁜 경향이 있는 것을 알 수 있었다고 한다.

후생노동성은 "소득이 낮은 사람은 생활에 여유가 없어 건강에 신경 쓰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건강의 양극화를 해소하기 위해 구체적인 대책 마련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