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김정은, 한·북·러 잇는 파이프라인 건설에 '긍정적' 입장

러 장관 "北 새 지도부의 파이프라인 계획 실현 의지 확인"

가 -가 +

온라인 뉴스팀
기사입력 2012/01/28 [10:08]

러시아와 북한, 한국을 잇는 파이프라인 건설에 북한이 긍정적인 자세를 보이고 있다고 요미우리 신문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김 정은 북한 노동당 군사위원회 부위원장을 위시한 북한의 새 지도부가, 러시아 측에 파이프 라인 건설에 대한 긍정적인 의사를 전달했다고 한다.

세르게이 슈마트코 러시아 에너지부 장관이 25일, 위 성락 러시아 주재 한국대사와 회담하면서 이 같은 사실을 밝혔다. 러시아 에너지청에 따르면, 세르게이 장관은 위 성락 대사에게 "북한 새 지도부의 (파이프 라인) 계획 실현을 위한 의지를 재확인했다"고 전했다.
 
한편, 러시아 측이 북한 측과 접촉한 경위는 밝혀지지 않았다고 요미우리 신문은 보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11 12/01/28 [18:40]
 남쪽에다 칼부림하고 주접이더니 이제 돈이 궁하다 이거군..
미친놈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