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日충격' 친딸 불륜남과 매춘하게 한 극악한 엄마 체포돼

70대 불륜남의 매춘 상대로 친딸 소개한 엄마 경찰에 붙잡혀

가 -가 +

온라인 뉴스팀
기사입력 2011/10/05 [10:26]

15세 이하 자신의 딸을 불륜남에게 매춘하게 만든 비정한 엄마가 체포되었다.
 
4일 일본 나가노현 경찰 소년과는 4일 아동복지법위반 혐의로 파견회사원 여성(45)을 체포했다. 또한, 여성의 불륜남이자 여성의 딸을 매춘한 무직 남성 오시오 쇼이치(72)를 아동매춘, 포르노금지법위반혐의로 함께 체포했다.
 
지지통신에 따르면, 여성은 남편이 있으나 오시오 용의자와 수년간 불륜관계를 가져왔다. 그런 한편, 올해 1월 초부터는 외설행위가 있을 것을 알면서도 현금 2~3만엔을 받고 딸을 오시오 용의자에게 수차례 보내왔다. 오시오 용의자는 호텔에서 여성의 딸에게 외설행위를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여성은 전면적으로 혐의를 인정하고 있으나 오시오 용의자는 "언제나 돈을 준 것은 아니었다" 등을 진술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