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후쿠시마 아동 10명 갑상선에 이상 발견

아동 130명 대상 건강검진 결과, 10명에게서 갑상선 이상

가 -가 +

온라인 뉴스팀
기사입력 2011/10/05 [10:02]

나가노현 마쓰모토시 NPO법인 '일본체르노빌 연대기금'과 신슈대학병원이 후쿠시마현 아동 130명을 대상으로 건강검진을 실시한 결과, 10명에게서 갑상선 호르몬이 기준치를 밑도는 등 갑상선 기능 수치에 이상이 발견됐던 것으로 드러났다.
 
5일 자 니혼게이자이 신문에 따르면, 후쿠시마 제1원전사고와 관련이 있는지는 명확하지 않다고 한다. 신슈대학병원은 "정상치에서 크게 벗어난 수치는 없었다. 갑상선 호르몬이 부족해 발생하는 갑상선 기능저하증 등에 대한 걱정은 없다"고 설명했다. 단, 이 기금의 가마다 미노루 이사장은 "경과를 관찰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이 기금에 따르면, 조사는 7월 말부터 8월 말까지 실시됐다고 한다. 후쿠시마현으로부터 피난해 나가노현에 단기 체류했던 당시 0살에서~16살의 아이들이 의사의 검진과 혈액, 소변 검사 등을 받았다.
 
1명의 갑상선 호르몬이 기준치를 밑돌았고, 7명은 갑상선 호르몬 분비량을 조절하는 갑상선 자극 호르몬이 기준치를 웃돌았다고 니혼게이자이 신문은 보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