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김현중 "日여배우 백허그 기뻤다"

김현중 백허그 발언에 2,500여명 여성팬들 질투 섞인 야유 보내

가 -가 +

신소라 인턴기자
기사입력 2011/09/20 [16:15]

한류스타 김현중의 팬들이 뿔났다!
 
20일 록폰기힐스 아레나에서 열린 김현중의 일본 첫 CF  'HEATFACT 2011' 발표회에서
김현중은 CF촬영소감으로 함께 촬영한 일본 여배우 나카무라 안을 백허그해 기뻤다고 밝혀, 현장에 모인 2,500여 명의 팬들의 공분(?)을 샀다.
 
▲    일본 'HEATFACT 2011' CF의 두 주인공, 일본 인기 여배우 나카무라 안과 김현중 © JPNews/사진:幸田匠

20일 록폰기힐스 아레나는 빗속에도 불구하고 김현중을 보러 온 팬들로 가득차 그 열기를 실감케했다. 그가 등장하기 전부터 그의 이름만 나와도 회장의 화면에 그의 모습이 살짝 비추기만 해도 비명에 가까운 함성을 지르던 2500여 명의 팬들은, 그를 만나기 전 그의 CF를 먼저 만났다.
 
(주)이온에서 만든 'HEATFACT(이하 히트팩)'은 보온성을 강조하는 언더웨어 겸 아웃웨어로  광고의 내용은 이렇다. 
 
나카무라 안이 김현중을 보며 "히트팩은 가볍고, 얇고, 따뜻해요."라고 말하면, 김현중은 뭔가 알 듯 말 듯한 표정을 짓는다. 다시 한 번 그녀가 "히트팩은 가볍고, 얇고, 따뜻해요."라고 말하면, 뭔가 깨달은 듯한 표정은 지으며 "아, 그 말은....다시 말하면..."이라고 하며  나카무라 안을 뒤에서 백허그하며 "이렇다는 거네요." 라고 한다.
 
CF의 마지막 장면으로 이미 심경이 불편해진(?) 2500여 명의 팬들에게 나카무라 안은 이미 공공의 적이었다.

그런데 불난 데 기름을 붓 듯 나카무라 안과의 촬영소감에 대해 묻자, 김현중이 "촬영을 빌미로 나카무라 안 씨 같은 분을 안을 수 있어서 기뻤어요"라고 하자, 팬들은 나카무라 안에게 질투 섞인 야유를 보냈다.
 
이에 나카무라 안은 충분히 이해한다는 듯 장난스럽게 귀를 막았다. 
 
한편, 무대에서 보이는 풍경은 어떠냐는 질문에 "객석에 경사가 있다면 뒤에 계신 분들도 무대를 편하게 볼 수 있을 텐데, 그래도 여기서는 뒤에 계신 분들도 잘 보이니까 걱정하지 마세요. 어려운 데도 불구하고 이렇게 모여주셔서 정말로 감사드린다"고 하며 팬들에 대한 배려도 잊지 않았다.  
 
또 일본여성을 어떻게 생각하냐는 질문에 "좋은 거 같다. 침착하고 차분하고... 조금 수줍어하는 모습도 매력적이고 귀엽다" 라고 대답했다.
 
이에 노여움(?)이 풀린 2,500여 명은 팬들은 그의 애칭 "리더(그룹 SS501 당시 리더여서)"를 연호했다. 또 한국어로 "오빠", "현중 씨"를 부르기도 했다. 
 
그의 이런 여심을 쥐락펴락하는 매력 때문일까. 회장에는 10대 소녀부터 40-50대 여성팬들까지 다양한 팬층이 모였다.
 
또한 일본 유명 TV와 매스컴이 총출동, 취재 열기도 뜨거워 그가 한류스타임을 증명했다.
 
김현중의 첫 일본 CF 히트팩은 지난 13일부터 방송되고 있으며 오는 10월초 새로운 편이 추가 공개될 예정이다. 또한 10월 중순에는 일본에서의 두번째 미니앨범 발표할 예정이며, 11월에는 전국투어에 나서는 등 계속해서 일본에서의 활발할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  화려하게 등장하는 김현중  'HEATFACT 2011' 발표회 © JPNews/사진:幸田匠
 
 
▲  김현중은  촬영의 소품으로 썼던 양 모형에게 "오랜만이네" 라고 인사하는 등 그 특유의 4차원적 매력을 발산했다. © JPNews/사진:幸田匠
 


▲   팬들에게 반갑게 손을 흔드는 김현중 © JPNews/사진:幸田匠
 
 

 
▲  김현중   'HEATFACT 2011' 발표회   © JPNews/사진:幸田匠

 
 
▲  김현중   'HEATFACT 2011' 발표회   © JPNews/사진:幸田匠

  
▼ 제이피 뉴스 주요 기사
 
▶ 시각 장애인도 뮤지컬 보고파
▶ 日방산업체 해킹, 범인은 '중국어 간체자 사용자'
▶ '15호 태풍 북상' 일본 나고야시 109만 명 피난권고
▶ 동방신기, 日금기 깼다? 日최초 잡지 2곳 동시 표지모델
▶ 후쿠시마산 폭죽, 시민 항의로 사용 취소
▶ 日탈북자 "드라마 보고 한국 동경"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kyung5012 11/09/22 [10:48]
Kim hyun joong, Legend.
하다 12/08/04 [01:02]
고친 코때문에 인상이 이상하게 돼버렸다.......코에 심은 대가 너무 굵어서
격투기 선수처럼  우락부락하게 보인다ㅡㅜ 데뷰시절 현중이 그립다.ㅜㅜ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