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日 가고시마 화산재가 마을뒤덮어

시민들 수건으로 입 가리고 종종걸음, "눈이 아파요"

가 -가 +

온라인 뉴스팀
기사입력 2011/09/15 [09:18]

일본 가고시마시 사쿠라지마에서 분화가 계속되어 14일 오후 6시까지 3회 폭발이 있었고 대량의 화산재가 쏟아지고 있다.
 
요미우리에 따르면, 시중심부 거리에서는 자동차가 지나갈 때마다 재가 흩날려 시민들은 손수건으로 입을 막고, 우산을 들고 빠른 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니혼TV 뉴스에서는 이번 화산재 피해로 인해 가고시마시내 농가에도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했다.
 
수학여행차 가고시마시에 방문한 후쿠오카현 중학생은 "앞이 뿌옇고 눈이 아프다. 재가 내리는 것은 알고 있었지만 이건 대단하다"라며 요미우리 인터뷰에 밝혔다.
 
가고시마 지방기상청은 14일 오전 9시까지 24시간 내린 화산재 양이 이 기상대가 관측을 시작한 1994년 이후 3번째로 많은 1평방미터당 217그램이라고 밝혔다.
 
 
 

[제이피뉴스 최신기사] 
 
▶ 日 최고 엄친딸을 찾아라! 미스 동경대 화제
 
▶  탈북자의 일본 망명, 이제 시작이다
 
▶  잔정이 통하는 일본, 깊은 정이 통하는 한국인
 
日정부 탈북자 9명 한국 이송 검토
  
▶ 교육비에 인색한 일본?
 
▶ 전 국회의원 출신 탤런트 "일본국회 귀신나와~"

북한지령받고 재외선거 투표한다고?
 
 日 30대 모델들의 임신발표러쉬?
 
日 앞바다 탈북자 가족 "한국가고 싶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