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일본 전국에서 탈원전 시위 12명 체포

도쿄 신주쿠 시위대 폭행사고로 번져 공무집행방해 등으로 체포

가 -가 +

온라인 뉴스팀
기사입력 2011/09/12 [09:20]

'탈원전'을 호소하는 시위가 동일본 대지진 발생 반년이 되는 11일 오후 도쿄 신주쿠 JR 신주쿠역 주변에서 진행됐다. 
 
지지통신 등에 따르면, 시위는 복수의 시민단체가 기획한 '탈원전 액션 워크'의 일환으로, 이 날은 도쿄 뿐만 아니라, 전국 70개 곳에서 원전 반대 데모가 있었다.
 
도쿄 신주쿠역에서 있었던 대규모 시위에는 약 1만 명(주최측 발표)이 집합하여 오후 2시 경에 신주쿠 중앙 공원에서 큰 북과 호루라기를 불며 플래카드를 들고 '원전은 필요없다', '아이들을 지키자' 며 약 2시간 동안 JR 신주쿠역 앞 등 번화가를 행진했다. 
 
한편, 시위대 중에는 경비중인 기동대원들에게 폭행을 하기도 해 11명이 공무집행방해로 체포되고, 시위 주최자 남성은 시위대를 차도에서 보도까지 넓인 혐의로 도쿄도 공공안전조례 위반 현행 체포되었다.
 
  도쿄 신주쿠 시위대- 지지통신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