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모무스 출신 카고아이 자살미수 충격

미니모니 카고아이 자택에서 약물복용 팔목그어 응급실

가 -가 +

방송연예팀
기사입력 2011/09/11 [18:35]

전 모닝구무스메 출신 아이돌 카고 아이(23)가 11일 오전 11시 55분 경, 도쿄 미나토구에 있는 맨션에서 팔목을 긋고 쓰러진 채로 발견되었다. 카고 아이를 걱정하고 달려온 소속사 관계자에게 발견되어 구급차에 실려가 병원으로 후송되었고, 생명에 큰 지장은 없는 상태다.

산케이보도에 따르면, 카고 아이는 발견당시 의식이 몽롱한 상태로, 다량의 약물을 섭취했을 가능성이 있다.

최근 동거하는 남성(44)이 공갈협박 혐의로 체포된 카고 아이는 이와 관련하여 경찰서에 불려가 사정 청취조사를 받는 등 정신적인 충격이 있었다. 일부 신문에는 남자친구와 종종 협박자리에 동석하여 카고 아이도 체포될 가능성이 있다고 전해지기도 했다.

 


11일 소속사 관계자가 카고 아이와 전화통화를 하던 중, 자살을 암시하는 듯한 말을 했고, 이에 걱정된 소속사 관계자가 바로  카고 아이 집에 확인차 들렀고, 쓰러져 있는 카고를 발견하게 되었다. 경찰은 카고 아이가 자살을 시도한 것으로 보고있다.

카고 아이는 과거 미성년자 흡연문제로 모닝구 무스메를 탈퇴하고, 타 그룹에서 활동을 준비하다 다시 한번 흡연문제 및 과도한 나이차의 이성교제 스캔들이 터져 연예계 은퇴 위기에 놓였다.

연기자 및 재즈싱어 등으로 변신한 카고 아이는 재기하는 듯 했으나, 현재 남자친구를 만나면서 소속사 탈퇴를 신청하고 엇나가는 모습을 보였고, 지난 6일 남자친구가 공갈협박 혐의로 체포되면서 다시 한번 은퇴 입방아에 올랐다.

 


[제이피뉴스 최신기사] 
 
日공항직원 에어포스원 기밀누출파문

독가스로 일본인 무차별 테러? 충격의 영화 개봉

일본녀 한국여행 목적은 '쇼핑과 맛집'

조선통신사가 다녀간 그 곳에서 한류 생각하다
 
일본 CF 퀸 누구? 출연료만 100억?
 
일본 최고미남 아역스타? 천사의 미소
 
일드퀸 시노하라 료코 둘째 임신 '행복해'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8 11/09/12 [10:14]
태연닮았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