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아즈미 재무상, "엔고 투기에 단호 대처"

아즈미 재무상, G7회의서 엔고 투기에 대한 적극 대처 의사 밝혀

가 -가 +

온라인 뉴스팀
기사입력 2011/09/10 [09:36]

프랑스 마르세유에서 열린 7개국(G7) 재무장관, 중앙은행 총재 회의에 출석한 아즈미 준 재무상과 시라가와 마사아키 일본은행 총재가 9일 밤, 폐막 후 기자회견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아즈미 재무상은 엔고 문제가 "일본 경기에 찬물을 끼얹고 있다"며, "동향을 주시해 투기적인 움직임에는 단호하게 조치할 것이라고 (각국에) 전했다"고 밝혔다. 
 
시라가와 총재는 유럽과 미국 정부의 채권 문제 등 세계 경제의 불확실성이 안전 자산으로의 자본의 이동을 낳았고, 이것이 엔고로 이어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덧붙여 "유럽이 재정문제에 제대로 대처하길 기대한다"며 각국에 요청한 내용을 밝혔다.
 
아즈미 재무상은 엔고문제 이해를 요구하는 일본 측 발언에 대해, 타국의 반응으로 특별한 것은 없었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