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씨엔블루도 입국거부 '너무 까다로워진 日심사'

비스트의 日 입국거부에 이어 또다시 비자 문제 발생

가 -가 +

방송연예팀
기사입력 2011/09/01 [10:05]

한류 스타로 발돋움하고 있는 4인조 밴드, 씨앤블루의 일본 활동에 제동이 걸렸다. 
 
지난 31일 일본활동을 위해 하네다 공항으로 입국하려던 씨앤블루가 하네다 공항 입국관리국에서의 입국 허가가 나오지 않아 그대로 한국으로 귀국하는 일이 벌어졌다. 이에 1일 도쿄 도내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기자 회견도 취소되었다. 
 
씨앤블루의 소속사인 FNC뮤직은 31일 당일 "씨앤블루가 흥행비자를 취득하지 않은 이유로 하네다 공항 입국심사에서 통과하지 못하고, 오후 비행기로 귀국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이는 얼마 전 화제가 되었던 '비스트'의 일본 입국 거부에 이어 두 번째다.  문제가 된 것은 비자의 종류다. 씨앤블루는 해외아티스트가 일본 내 예능 활동을  할 때 필요한 '흥행 비자'를 취득하지 않아 입국심사에서 일본 입국이 거부된 것이다. 
 
통상적으로 단기프로모션의 경우, 이제까지는 '관광비자(무비자로 체류가능)'로도 활동이 가능했지만 최근 '비스트'와 '씨앤블루'의 입국심사 거부 해프닝을 보면 알 수 있듯이 일본의 입국 심사가 엄격해졌다는 이야기다.
 
소속사 측은 "씨앤블루의 일본 에이전시 측과 상의해 입국수속을 준비했지만 입국거부 당했다. 공연 등과 같이 수익이 발생할 경우 흥행비자를 취득해야하는 것을 알고 있었다. 추후 일본에서의 활동일정을 재조정하여 비자 수속을 다시 해 일본으로 출국할 예정이다"라는 입장을 밝혔다고 31일 일본 데일리 스포츠가 전했다. 
  


 


[제이피뉴스 최신기사]    
 
 
한류비난 타카오카 소스케 은퇴번복

후쿠시마 작업원 방사성 오염수 뒤집어써

일본 자살자는 왜 똑같은 곳에서 자살할까
 
日 뇌과학자 "딴 여자에게 눈돌리는 남자 뇌 속에는..."
 
원만한 아시아 관계 원하는 日 신임수상
 
▶  에이네이션 동방신기 사태로 발칵?
 
요시모토흥업 "시마다 신스케 은퇴시킨 진짜 이유는 '돈?'"
 
일본팬 "원빈은 아저씨로 한단계 더 성장"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마이콜 11/09/02 [10:03]
그냥 일본서 활동하는 우리 가수들 그냥 확~ 전부 다 귀국해버려라...
지금 방영되는 한국드라마도 다 내리라고 그래~

반한류시위까지 당하면서 우익들한테 그런 수모를 당하면서...
이런 취급을 받으면서까지 일본에서 활동들 하고 싶을까?

지금 일본내에서 한류 컨텐츠들 싹 내려버리면 아마 자기네들이 와달라고 다시 사정사정할거다...왜 우리가 아쉬워서 못가서 안달이냐~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