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日초당파 독도문제 국제사법재판소 회부 결의

일본 "한국이 독도를 관광지로 실효지배하려는 의지 보여"

가 -가 +

온라인 뉴스팀
기사입력 2011/08/23 [10:10]

22일 초당파 '일본 영토를 지키기 위해 행동하는 의원연맹'이 국회 내에서 총회를 열고, 독도 영유권 문제의 국제사법재판소(ICJ) 회부를 정부에 요구하기로 결의했다고 이날 산케이 신문은 보도했다.
 
이에 앞서 열린 회합에서는, 지난 5, 6일 독도에 도항하여 한국의 실효지배강화실태를 사진으로 촬영한 보도사진가 야마모토 코이치 씨의 해설이 있었다.
 
야마모토 씨는 독도에 한국경찰서가 새로 지어졌고 40명이 숙박가능한 도민숙소, 관광객의 편의를 돕는 거리를 조성했다며 "(한국이) 독도를 관광지로 남기고 싶어하는 인상을 강하게 받았다. ICJ에 제소당할 것을 준비해, 한국주장을 강화하기 위해 소프트면에서 실효지배로 전환하고 있는 것이 아닌가" 라며 경계의 뜻을 보였다.
 
이어 야마모토 씨는 "울릉도에 있는 독도박물관의 전시내용 중 잘못된 점을 수정할 수 있도록 한국 정부에 외무성도 압력을 행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독도     ©외교통상부 홈페이지
 
 
[제이피뉴스 최신기사]
 
日니이가타가 케이팝 열기로! 4만명 감동
 
 日 마에하라 전 외무성장관, 민주당 대표선거 출마

반한류시위대 "우리는 평범한 일본인"

68세 일본개그맨 20대 어린신부공개 화들짝

▶ 외신 "정직한 일본", 쓰나미로 쓸려간 23억 엔 주인 찾아

▶ '아기들 울음바다' 일본 전철에 요괴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