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日환율시장 개입, 엔고 한풀 꺾여

도쿄 외환시장에서 엔 매도 달래 매입 나서, 엔고 저지 위해

가 -가 +

온라인 뉴스팀
기사입력 2011/08/04 [11:04]

일본 정부와 일본 은행이 4일, 도쿄 외환 시장에서 엔 매도 달러 매입에 나섰다. 급격한 엔고를 저지하기 위해 환율시장 개입에 나선 것이다.
 
시장 관계자에 따르면, 개입은 오전 10시쯤 이루어진 것으로 보이며, 엔 환율은 1달러=77엔 10전 전후부터 78엔 대로 1엔 급락했다고 한다.
 
시장 개입은, 동일본 대지진 발생 직후인 3월 18일에 미국, 일본, 유럽이 협조 개입한 이래, 약 4개월 반만이다.
 
미국의 경기 악화와 재정재건 전망의 불투명성으로 인해, 외환시장에서는 달러 매도 압력이 거셌던 것이 급격한 엔고(円高)의 배경이다.
 
1일 뉴욕시장에서 엔 환율은 한때 1달러 =76엔 29전까지 상승, 3월 17일의 전후 최고치(76엔 25전)에 육박하는 수준에 달해, 일본의 환율 시장 개입 가능성이 꾸준히 제기돼 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유희 11/08/04 [19:51]
대마도같은데 가고싶지 않아! 나도 도쿄나 교토, 후쿠오카 가고 싶다고 ! 엉엉 ㅠㅠ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