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포토] 비야? 땀이야? 흠뻑 젖은 카라

LOVE-1 FESTIVAL 피날레 장식한 카라

가 -가 +

코우다 타쿠미
기사입력 2011/08/01 [15:30]

지난 7월 30일 지바 포트파크에서 일본 최초의 케이팝 야외 이벤트 'LOVE-1 FESTIVAL 2011'이 열려 카라, 포미닛, 레인보우, 엠블랙, FT 아일랜드, 초신성, 제국의 아이들, 인피니트, 대국남아, 슈프림팀, 솔로로는 김현중이 참가했다.

총 11팀이 등장하여 레드카펫을 걷고 무대에 올라 약 3~6곡의 라이브 무대를 보여주었다. 이 날은 애석하게도 비 내리는 악천후로 관객들은 우의를 뒤집어썼고, 가수들은 폭우를 그대로 다 맞아가며 강렬한 퍼포먼스를 보여주어, 열광의 무대를 만들었다.

피날레는 카라가 장식했다. 카라는 비오는 무더운 날씨에 온 몸이 비에 젖어가면서도 히트곡 미스터를 시작으로, 점핑, 루팡, 허니, 고고섬머, 앵콜 제트코스터 러브까지 총 여섯곡의 격렬한 댄스곡을 소화했다.

▲ 카라      ©LOVE-1 FESTIVAL
▲ 카라      ©LOVE-1 FESTIVAL
▲ 카라    ©LOVE-1 FESTIVAL

▲ 카라      ©LOVE-1 FESTIVAL
▲ 카라     ©LOVE-1 FESTIVAL
▲ 카라      ©LOVE-1 FESTIVAL
▲ 카라     ©LOVE-1 FESTIVAL
▲ 카라     ©LOVE-1 FESTIVAL

 
[제이피뉴스 최신기사] 

 
日 뇌과학자 한류논란 비난 "유치한 애국심"

케이팝 야외무대, 폭우 속 2만 팬 환호- 카라
 
일본 울릉도 시찰단 한국도착

일본의 악플러 '네토우요'를 아시나요
 
일본판 결못남 여배우 쿠니나카 료코

결국 울음터트린 日 경제산업상 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