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첫 아이 임신발표에 추성훈 "날 닮으면 안돼!"

추성훈-시호 커플, 첫 아이 임신 5개월, 블로그에 기쁨을 표시

가 -가 +

방송연예팀
기사입력 2011/06/06 [18:07]

"나(추성훈)를 닮지 말아줘!"
 
이종격투기 선수 추성훈의 아내이자 일본 톱 모델 시호(35, 야노 시호)가 지난 4일 블로그를 통해 임신을 발표한 데 이어, 추성훈(35)도 블로그를 통해 첫 아이 탄생을 기다리는 기쁨을 표시했다.
 
추성훈은 4일 오후 블로그를 통해 "아내가 생명을 잉태했습니다. 저도 아버지가 됩니다. 올해 안에 태어날 예정으로, 그렇게 되면 제 아버지, 저, 그리고 3대째 토끼띠가 됩니다. 3대가 연속으로 같은 띠에 태어나면 그 가정은 굉장히 좋다고 들었습니다. 무척 기쁩니다"라고 기대를 밝혔다.
 
이어 엄마 시호도 잘 부탁한다는 당부와 함께 "엇, 나 닮은 아이는 안되는데, 날 닮지 말아줘! 부탁이니까 엄마 닮길 바래!"라는 간절한 소망(?)을 적어두어 보는 이들에게 큰 웃음을 주고 있다.
 
추성훈의 바램에 팬들은 "남자아이라면 아빠 닮아도 좋을 듯", "아빠의 강함과 엄마의 부드러움을 닮으면 최고일 것 같아요", "3대가 같은 띠라니 멋져요!" 등 300여 건이 넘는 축하인사를 남겼다.
 
추성훈과 시호는 지난 2009년 3월 결혼했고, 이번에 첫 아이 임신을 발표했다. 현재 시호는 임신 5개월 안정기에 접어들었고 올해 11월 출산예정이다.
 
▲  추성훈 공식 블로그

▲ 모델 시호     ©jpnews / 코우다 타쿠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