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日, 미군 후텐마기지 '2014년 이전' 단념

미일 양국, 새로운 기한 설정에, 후텐마비행장 고착화 가능성도

가 -가 +

온라인 뉴스팀
기사입력 2011/05/07 [08:57]

미일 양국 정부가 '오키나와 후텐마 비행장을 2014년까지 이전'하는 계획을 단념하고, 새 기한을 정할 방침이라고 7일 요미우리 신문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미일 양국 정부는 오키나와현 주민의 반대로 합의점을 찾지 못해 2014년까지 이전할 수 없다고 판단, 외무 및 방위담당 장관이 참가하는 '미일 안보 협의위원회(2 플러스 2)'에서 '2014년 이전 계획' 단념을 정식 결정한다고 한다.

또한, 양국은 앞으로 새로운 기한설정을 위한 회의를 열 예정이다. 그러나, 2014년에 이전하기로 협의했던 내용을 공식 취소하고, 현재의 후텐마 비행장이 유지될 가능성도 크다고 한다.

'2014년'이라는 기한은, 미일 정부가 2006년 5월에 합의한 '재일미군재편 행정표(로드맵)'에 포함돼 있다. 간 나오토 수상은 4월 28일, 마쓰모토 다케아키 외상, 기타자와 도시미 방위상, 에다노 유키오 관방장관과 회담하고, 이 기한을 공식 단념하는 방침을 승인했다.

기타자와 방위상은 7일에 오키나와에 들어가 나카이마 히로카즈 오키나와현 지사에게 이 내용을 전달할 것으로 보인다.
 
▲ 오키나와현 기노완시 후텐마 기지     ©기노완시 구청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