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日 분위기 전환? 버라이어티 방송 부활

가 -가 +

방송연예팀
기사입력 2011/03/15 [18:46]

동일본 대지진 24시간 보도로 특별편성되고 있는 민영방송국들이 15일 심야부터 차례로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을 재개한다고 밝혔다.

후지tv는 14일 심야부터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을 시작했고, 15일부터는 드라마가 방영된다. 니혼 tv는 19시부터 '화요일 서프라이즈', tv 아사히는 밤 11시 15분부터 '풋스마'가 방송예정이다. tbs는 0시 55분부터 '사시코노쿠세니'를 방영한다고 발표했다.

민영방송국의 이와 같은 발표에 대해 일본 누리꾼들은 "아직 이른 것이 아니냐", "tv를 끄고 절전하는 것이 낫겠다", "재난민보다 스폰서가 중요하냐" 등 반발하는 한편, "분명 재해 정보도 필요하지만 매일 똑같은 방송에 정신이 이상해질 것 같다. 변화가 필요하다"는 의견도 있었다. 
 

(15일 밤 10시에 최종회가 방영될 후지 tv드라마 아름다운 이웃)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q 11/03/17 [13:53]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