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일 방위성 "韓설명, 사실과 다르다" 항의

"저공위협비행 일부 인정" 국방부 발표에 반발

가 -가 +

JPNews
기사입력 2019/01/17 [20:37]

일본 정부가 15일 있었던 국방부 대변인의 발표에 "사실 무근"이라며 16일 한국 정부에 항의하고 설명 철회를 요구했다.

 

한일 방위당국은 14일 싱가폴에서 실무자 협의를 했다. 이에 대해 15일 최현수 국방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기자회견에서 "일본이 '스모킹 건'인 우리 군함의 STIR 레이더 주파수를 공개하지 않았다'면서 "일본이 우리 군함 레이더 정보 전체에 대한 요구를 했다"고 언급했다.

 

▲ 방위성     ©JPNews

 

대변인은 "우리로서는 받아들이기 힘든 요구"라며 "대단히 무례한 요구", "사안 해결의 의지가 없는 억지 주장이라고 판단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 같은 발표 내용에 대해 일본 정부는 "일절 인정하지 않는다"고 맹반발했다. 또한 16일에 일본 주재 국방부 무관을 초치해 항의하고 발표 내용의 철회를 요구했다. 또한 실무자 협의 때 내용에 대해 공표하지 않기로 합의했으나 이를 어긴 데 대해서도 항의했다.

 

한편, 일본의 항의에 대해 국방부는 17일, "일본 방위성이 우리 무관을 초치해 우리 대변인 브리핑에 대해 항의했다. 이와 관련해 오늘 주한일본무관을 초치해 관련내용에 대한 사실관계를 명확히 밝히고 엄중 항의했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