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日GDP 연율 2.5% 감소, 설비투자↓

7~9월기 국내총생산(GDP) 전기 대비 0.6% 감소

가 -가 +

JPNews
기사입력 2018/12/10 [10:34]

일본의 GDP가 연율 환산으로 전기대비 2.5%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일본 내각부는 10일, 7~9월기 일본의 국내총생산(GDP) 개정치를 발표했다. 물가변동의 영향을 제외한 실질 GDP(계절조정치)는 전기(4~6월기)와 비교해 0.6% 감소했다. 이 수치가 1년간 지속될 것을 가정한 연율환산으로는 2.5% 감소를 기록했다.

 

기업 설비 투자 감소가 영향을 끼쳐 11월 14일에 발표한 속보치인 0.3%(연율 1.2%감소)에서 하향조정됐다.

 

 

새롭게 발표된 통계데이터를 반영한 결과, '기업 설비투자'가 '소도매', '운송우편업' 등을 중심으로 하락해 속보치의 마이너스 0.2%에서 마이너스 2.8%로 크게 감소한 것이 주 요인이다. 

 

GDP 수치가 전기대비 마이너스를 기록하는 것은 6개월만이다.

 

일본 내각부는 "설비투자의 수치 하락은 전기에 호조였던 데 대한 반동이라고 보고 있다. 잇따른 자연재해도 소비나 수출 관련 수치를 낮추고 있다. 경기의 기조 자체는 완만한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는 인식에 변함은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