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SMAP 기무라 타쿠야, 과속으로 운전면허 정지

작년 9월과 올해 1월에 각각 치바 현과 도쿄에서 검거돼

가 -가 +

온라인 뉴스팀
기사입력 2012/03/14 [19:21]

일본의 톱스타 기무라 타쿠야(39)가 속도 위반으로 운전면허 정지 처분을 받았다고 14일 각 일본 언론이 보도했다.
 
SMAP의 소속사인 일본 쟈니스 사무소는 14일, 소속 탤런트 기무라 타쿠야가 작년 9월과 올해 1월 등 두차례 속도위반으로 검거돼, 벌금을 냈다고 밝혔다. "면목이 없다. 깊이 사과드린다"는 내용의 팩스를 각 언론사에 보냈다.

소속사에 따르면, 기무라는 "공인으로서 부끄러운 짓을 했다. 깊이 반성하고 있고, 앞으로는 이런일이 없도록 약속드리겠다"고 말했다.
 
그는 지난해 9월에 치바의 한 도로에서 승용차를 운전하던 중 법정 속도를 시속 20~30km 가량 초과해 적발됐다. 또한, 올해 1월에도 도쿄 도내에서 승용차를 운전하던 중 과속으로 적발됐다.
 
그는 두 차례 벌금을 납부했고, 올해 1월에 운전면허가 정지됐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