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도쿄전력, 사실상 '국유화'

도쿄전력 사실상 국유화, 日관민 합동 총액 2조 엔 지원키로

가 -가 +

온라인 뉴스팀
기사입력 2011/12/21 [08:55]

도쿄전력이 사실상 국유화된다.
 
일본 정부는 원자력 손해 배상지원기구를 통해 도쿄전력 주식의 3분의 2 이상을 취득해 도쿄전력을 사실상 국유화하기로 결정했다.
 
배상지원기구가 1조 엔을 출자한다. 주력 거래 은행에도 총액 1조 엔의 추가융자를 요청해 관민 합동으로 총액 2조 엔의 자금을 지원한다.
 
큰 사고가 발생한 후쿠시마 제1원전의 폐로 및 피해보상 등에 막대한 비용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돼, 도쿄전력이 채무초과에 빠질 가능성이 농후했다. 
 
이에 따라 일본 정부는 실질적 국유화를 통해 도쿄전력의 체질 개선에 직접 나서기로 했다. 도쿄전력이 '사기업'인 탓에 그간 어려웠던 대대적인 구조조정에도 돌입한다.
 
관계자에 따르면, 배상지원기구는 20일부터 주력 거래 은행에 지원책을 제시하기 시작했다. 연초부터 본격적인 협상에 들어가며, 내년 3월에는 마무리한다는 방침이다.
 

 
▲ 도쿄전력     ©JPNews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