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日, 韓민간징용자 유골 20구 반환한다

18일 열리는 한일 정상회담에서 유골 반환에 관해 합의 예정

가 -가 +

온라인 뉴스팀
기사입력 2011/12/17 [13:15]

일제 강점기 시절, 일본의 탄광이나 공장으로 강제 징용돼 사망한 한국인 강제징용자의 유골 20구가 내년 초 한국에 반환될 예정이라고 17일 자 아사히 신문이 보도했다.
 
18일 열리는 한일 정상회담에서 최종 합의한다. 정부 차원에서 한국인 강제징용자의 유골 반환이 실현되는 것은 처음이다.

한국 정부는 일본 측의 조사를 기초로 총 2,690구의 유골이 한반도 출신의 강제징용자일 가능성이 크다고 판단했으며, 이 중 유골 110구의 신분을 확인했다고 한다. 유족의 소재가 파악된 유골 70구 가운데 20구가 먼저 한국으로 송환될 것이라고 아사히 신문은 전했다.
 
유골 반환은 2004년 12월에 열린 양국 정상회담에서 합의가 이뤄졌다. 또한, 일본군으로 강제 징용된 한국인 유골에 관한 합의도 이뤄져 2008년 이후 4회에 걸쳐 총 42구의 유골이 한국으로 반환됐다.
 
한국 측은 탄광이나 공장 등으로 강제징용된 이들의 유골 반환을 군인, 군속 케이스와 같은 대우로 해주길 원하며, 조의금 지급과 일본에서의 추도식 개최, 관계 기업의 사죄를 요청했다고 한다.
 
이에 대해 일본 정부 측은 "정부와의 직접적인 고용 관계는 없었다"며 난색을 보였다고 아사히 신문은 보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sEalf 11/12/17 [20:24]
돌아오는 것은 좋은 일이지만 돌아온 후에는 누가 관리할 것인지... 그리고 더 시급한 문제는 야스쿠니신사에 묻힌 한국인들 아닌가?
오만방자 11/12/19 [02:53]
이걸 지금 돌려주냐 시팔... 어딜 감히..... 지들이 무슨 대단한 존재인줄 알고 자빠졌어 야마토 토인 새끼들. 기술도 수출도 좆도 야마토 토인 왜구 새끼들. 10년 안에 쪽바리 개 거지새끼들은 멸망할 지어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