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68세 日탤런트 20대 어린신부 공개에 '깜짝'

45세 최강나이차 커플! 블로그에 사진 공개, "엄청난 미인!"

가 -가 +

온라인 뉴스팀
기사입력 2011/08/22 [09:24]

나이차 45세의 어린 신부(23)를 맞이한 일본의 유명 개그맨이자 탤런트인 카토 차(68)가 신부사진을 블로그에 공개했다.
 
가토는 18일 아메바 오피셜 블로그를 개설하고 첫 블로그로 화제가 된 신부의 얼굴을 공개했다. '처음이니까 소개해 버릴까'라는 제목으로 '나의 신부입니다. 미워하지 말고 귀여워 해주세요'라고 적었고, 두 사람이 얼굴을 나란히 한 사진과 신부얼굴 등 사진 2장을 공개했다.  
 
블로그는 당연히 일본 내에서 큰 화제가 되었고,  네티즌들은 신부 사진에 '너무 예쁘다' '귀여운 부인, 깜짝 놀랐다' 등 절찬하는 글 등 3600여 건의 댓글이 달렸다.  
 
가토는 2003년에 18세 연하의 부인과 이혼, 올 2월에 "젊은 여성과 사귀면 에너지를 얻고 활력을 얻는다. 지금은 히로시마현 출신의 젊은 여성과 교제 중이다"며 고백했고 올 6월에 무려 45세 연하인 여성과 혼인신고를 올렸다.

한편, 일본 최대 커뮤니티인 2채널 게시판에는 45세 차이 이 커플의 사랑에 대해 의문을 표시하는 의견이 집중했다. 2채널 유저들은 "유산이 얼마인지 공개해라",  "여성이 대단하다" 또는 "가토 100세까지 꼭 장수하시길"이라는 의견을 보였다.
 
 
 
 

▼ 제이피뉴스 기사
 
68세 일본개그맨 20대 어린신부공개 화들짝
▶ 외신 "정직한 일본", 쓰나미로 쓸려간 23억 엔 주인 찾아
▶ '아기들 울음바다' 일본 전철에 요괴가?
▶ 미야기현 멧돼지, 기준치 4배 세슘 검출
▶ "절단된 신체, 마음의 아픔 메워드립니다
▶ 日주류회사 '동해'표기, 논란에 사과
▶ 일본관광객 한국인 가장 많이 줄어
▶ 日 재해지에서 가짜 의사노릇男 체포
▶'6중고로 일본 포기?' 日기업 韓진출 러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