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프랑스 "日찻잎서 규제치 넘는 방사성 세슘 발견"

프랑스, 일본산 찻잎 검역 중 기준치 넘는 방사성 세슘 검출

가 -가 +

온라인 뉴스팀
기사입력 2011/06/18 [14:21]

프랑스 정부는 17일, 파리 교외 샤를드골 공항 검역에서, 수입된 시즈오카현 찻잎으로부터 규제치가 넘는 1kg당 1,038베크렐의 방사성 세슘이 검출됐다고 발표했다.
 
후쿠시마 원전사고가 발생하고 프랑스 정부가 일본 수입품의 방사능 검사를 개시한 이래, 방사성 세슘이 검출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일본 후생노동성은, 찻잎의 출하제한 기준이 되는 잠정 규제치를 1kg당 500베크렐로 정한 바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별가 11/06/19 [00:28]
물에 타먹으면 괜찮을 겁니다. 한 500배 정도로 희석해 놓고 보면 먹음직스럽지 않을까요? 함께 일본의 고통을 나눈다는 심정으로 독배... 아니, 찻잔을 건배합시다. ^^;;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